CLOSE




언론보도

뒤로가기
제목

메이스 아카데미, 위태로운 연애 관계를 회복하는 ‘밀당하는 법’

작성자 메이스 아카데미(ip:)

작성일 2020-03-16

조회 61

평점 0점  

추천 0 추천하기

내용


<메이스 아카데미, 위태로운 연애 관계를 회복하는 밀당하는 법’>


사랑하는 사람에게 자신이 가진 모든 것을 주고자 하는 것은 사람이 갖는 보편적인 정서다.

특히 남자는 본능 속에 내 여자와 자식을 보호하고 자원을 공급하고자 하는 욕구가 내재하여

있기에 여성들보다 이런 특성이 두드러진다. 그러나 아이러니한 것은 일방적으로 헌신하는

행동이 성적인 매력을 훼손하며, 나아가 사랑을 잃게 만든다. 사람은 노력 끝에 얻은 대가는

성취감과 가치를 부여하지만, 대가 없이 주어진 자원은 당연하고 익숙한 것으로 여긴다.

익숙한 것이 된 존재에서 격정적인 감정을 느끼는 사람은 없다. 마치 아름답기로 유명한

여행지에 터를 잡고 살아가는 주민들처럼 말이다.

 

메이스 아카데미로 상담을 신청하는 고객의 약 20%는 일반적인 헌신 끝에 매력과 가치를 잃고

이별을 통보받는다. 이성으로서의 매력은 대가 없는 헌신에서 비롯되지 않기 때문이다.

이처럼 일방적인 헌신 끝에 이별을 통보받은 사람들이 공통적으로 저지르는 실수는 능숙한

밀당을 구사하지 못한다는 점이다.


연애 관계를 지속하는 원동력은 성적 매력인데, 이것은 단순히 아름다운 외모에서만 비롯되는

것이 아니다. 외모가 수려하지 않더라도 상대방의 관심과 궁금증을 유발하는 사람은 매력적인

사람으로 평가받는다. 이들은 연애 관계에서 모든 속내를 드러내지 않고 호의를 베푼다.

자신만의 선을 정해놓고 절절하게 사람을 밀어내고, 당기기 때문에 이들과의 관계는 언제나

궁금증과 긴장감을 유발한다. 궁금증과 긴장감은 예의 와 존중의 감정을 유발하는데, 이는 곧

상대방에게 높은 가치를 인정받고 있음을 의미한다. 그리고 연애에서 높은 가치를 지닌 사람이

매력적인 사람으로 평가받는 것이다.



 

혹자는 밀당이 교활하고 계산적인 행동으로 치부하곤 한다. 그러나 이는 밀당의 본질이 아니다.

밀당의 의의는 본능적으로 상대방에게 헌신하고자 하는 모든 행동과 생각으로부터 본인이 가진

매력의 가치를 보존하는 것.’에 있다. 연애 감정은 특별한 대상과 만남에서 비롯되는 것이다.


메이스 아카데미의 대표 메이스는 밀당에 대해 다음과 같이 말했다.

밀당은 헌신과 매력 사이에 균형을 잡아주는 무게추 역할을 합니다. 나 자신이 높은 가치를 지닐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당신의 연인에게 최고의 선물이 될 수 있음을 기억하세요. 연인에게 줄 수 있는

최고의 선물은 여러분 자신이 이성으로서 높은 가치를 가진 사람이 되는 것입니다.”




저작권자 경남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경남매일(
http://www.gnmaeil.com)


원문보기 : http://www.gnmaeil.com/news/articleView.html?idxno=444828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평점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닫기 버튼을 눌러 메뉴를 종료하세요.
    카테고리
    게시판
    최근본상품

    메이스 아카데미 2020 ⓒ All right reserved.